작성일 : 14-06-17 18:58
가정에서의 규칙
 글쓴이 : 신가회
조회 : 1,457  

가정에서 지켜야 할 규칙 정하기-좋은나무성품

 
자녀가 가정에서 배워야 할 중요한 것 중의 하나가 바로 세상에는 지켜야 할 규칙과 약속들이 있다는 사실을 깨닫게 하는 것입니다. 어린 자녀의 특성이 자기중심적이지요. 다른 사람의 입장이야 어떻게 되든지 원하는 대로 해야 직성이 풀리는 이 시기의 경험들이 모여 자아에 눈뜨게 되고 자존감을 키우게 된답니다.

자기중심적인 자녀의 모습은 지금 성장하고 있다는 것이기에 놀라지 말고 안심하세요. 자라나는 자녀가 이 세상에 자신밖에 존재하지 않는 것 같은 착각에서 빠져나오도록 도와주는 사람이 바로 부모입니다. 세상은 여러 사람이 모여 함께 살아가는 곳이며 지켜야 할 규칙들이 있다는 것을 가르쳐 주어야 합니다. 바로 사회화(socialization)가 되어가는 과정이니까요.

나와 다른 사람이 함께 행복하게 살기 위한 약속들이 있다는 것을 알게 해 주세요. 예를 들면 울면서 말하지 않고 예쁘게 말하기, 엄마가 말하면 즉시 기쁘고 완벽한 태도로 따르기, 동생을 때리지 않고 말로 하기, 물건을 던지지 않기, 다른 사람의 물건에 함부로 손대지 않기, 식사 시간에는 즉시 와서 식탁에서 밥 먹기 등등이지요.


우리는 이것을 다른 말로 교정이라고 말할 수 있습니다. 교정이란 자녀의 의지를 바로 잡아 올바른 방향으로 훈련시키는 것이지요. 자기 고집으로 떼를 쓰면 다 된다는 인식을 하게 된 아이는 버릇없는 아이로 낙인찍혀 행복하게 세상의 문을 열고 들어갈 수가 없답니다. 그런데 교정에도 단계가 있습니다. 올바른 교정의 단계를 알고 지도하는 것이 효과적이지요.

◈규칙을 어겼을 때 어떻게 할 건지 부모가 준비하세요

1) 부모는 자녀가 잘못된 행동을 했을 때 어떻게 반응할 것인지 미리 교정에 대한 계획을 세우고 있어야 합니다. 만일 이러한 계획과 기준이 명확하지 않으면 자녀가 잘못을 저지를 때마다 놀라고 당황하게 되지요. 그러다 보면 신속하고 효과적으로 대처하지 못하고 부모 자신의 감정이나 기분과 상황에 따라 야단치게 되며 목소리만 높이게 됩니다. 그렇게 하면 기준이 없어서 아이가 저지르는 잘못에 따라 말을 바꾸어가며 훈계하게 됩니다. 이런 부모의 훈계를 들으며 성장하는 아이는 올바른 가치관과 인격을 쌓을 수 없습니다.

2) 부모는 자녀가 잘못을 저질렀을 때 어떤 교정이 있을지 미리 알려 주어야 합니다. 이것은 잘못에 대하여 내려지는 교정의 종류를 아이가 알게 하는 데 목적이 있는 것이 아니라, 자신이 무엇을 잘못했는지 마음속으로 생각하고 깨닫고 인정하게 하는 데 있습니다. 그래야 아이가 징계에 대한 두려움 때문에 마지못해 행동하는 것이 아니라 진심으로 우러나오는 마음으로 행동할 수 있지요.

◈아이에게도 미리 알리세요

1) 부모가 경고를 주었지만, 자녀가 계속 거역한다면 부모가 세운 계획대로 단호히 실천하는 게 좋습니다. 부모가 “다시 그렇게 하면 네가 좋아하는 TV를 한 시간 동안 못 보게 할 거야”라고 말했다면 말한 대로 실천해야 합니다. 만약 부모가 단호히 실천하지 않는다면 자녀의 잘못된 버릇을 바로잡기가 점점 더 어려워집니다. 이것은 자녀의 잘못이 아니라 제대로 징계하지 않은 부모의 잘못입니다.

2) 교정하기 전에 확인하세요. 교정을 하기 전에 부모가 자녀에게 묻는 확인 과정이 필요합니다. “엄마가 지난번에 뭐라고 했지? 네가 약속을 지키지 않으면 엄마가 매를 든다고 했던 것을 기억하니?” 만일 아이가 그런 사실들을 기억하고 있다면 확인 절차를 통해서 다시 한번 분명하게 각인을 시켜주어야 합니다. 이를 통해 자녀는 변함없는 부모의 계획과 기준을 알 수 있게 됩니다.

◈엄격하되 사랑한다는 것을 느끼게 해주세요

1) 엄격한 태도를 보이세요. 자녀가 잘못했을 때는 엄한 태도로 교정해야 합니다. 교정을 하는 부모가 흔들림을 보인다거나 준엄함이 없다면 아이에게 그 훈계의 참뜻이 전달되기 어렵습니다.

2) 사랑을 확인해 주세요. 교정을 한 후에는 훈련의 단계와 마찬가지로 부모가 자녀를 사랑하고 있다는 것과 사랑하기 때문에 징계했음을 알려줘야 합니다. 어린 자녀는 마음이 여리고 가치관이 명확하지 못하기 때문에 징계를 받으면서 마음의 상처를 입기가 쉽습니다. 따라서 이 단계를 소홀히 하면 아이의 마음속에 상처로 남게 됩니다.

3) 훈련하세요. 교정 단계에서 그치지 말아야 합니다. 만약 집안을 어질러 놓았다는 이유로 교정했다면 교정하는 데서 그치지 말고 징계가 끝나고 나서는 반드시 자녀가 집안을 정리하도록 해야 합니다.

◈어리기 때문에 발생한 실수는 격려해 주세요

부모가 교정을 잘못하면 자녀에게 큰 상처가 되어 남는답니다 야단치기 전에 아이의 행동이 고의적으로 반항하는 마음에서 시작된 것인지, 아니면 자녀가 몰라서 실수한 것인지, 혹은 자녀의 성장발달 미성숙에서 기인한 것인지 분별해야지요. 예를 들면 물컵을 떨어뜨린 똑같은 행동이라도 동기가 다를 수 있답니다.

실수로 미끄러져서 떨어뜨린 것이라면 “괜찮아, 걸레 갖다가 닦아볼래?”라고 말하면서 위로함과 동시에 자신이 행한 것들을 책임지게 하는 교육이 필요하지요. 그러나 근육의 발달이 미성숙하여 이루어진 일이라면 “저런, 형님이 되면 더 잘할 수 있을꺼야. 우리 그때까지 기다려보자”라고 격려해야 합니다. 이렇게 적절하게 부모가 대응한다면 자녀는 세상을 현명하게 살아갈 힘을 갖게 됩니다.

프로필
사단법인 한국성품협회 - 좋은나무성품학교 대표
미국 Georgia Christian University 부교수
EBS <60분 부모> 금요스페셜-만나고 싶었습니다, KBS, MBC 출연
청와대, 정부 및 교육청, 학교 명사초청 강연
조선일보 부모성품코칭 칼럼니스트
단국대학교 대학원 특수교육학 박사학위 취득
아주대학교 교육대학원 특수교육과 겸임교수 역임
잠실, 수원 밀알유치원 설립 (1986~현재)
유럽, 중국 Kosta 강사


저서
성품양육바이블 (물푸레. 2010)
어린이를 위한 성품 워크북 36권 (아름다운열매. 2005~2008)
이제는 성품입니다 (아름다운 열매. 2007)
나를 찾아 떠나는 여행 ‘성품’ (두란노. 2007)
성품 좋은 아이로 키우는 자녀훈계법 (두란노. 2008)
성품 좋은 아이로 키우는 부모의 말 한 마디 (예담프랜즈. 2009)
청소년 성품 리더십스쿨 (아름다운열매. 2009)
창의로운 인성을 키우는 성품 이야기-행복을 만드는 성품 (두란노. 2010) 외 다수

[출처 크리스천투데이 http://www.christiantoday.co.kr/ ]


 
 

Total 64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64 자녀의 영적성장을 위해 신가회 10-01 1954
63 수직 또는 수평관계 신가회 09-12 4288
62 내 자녀의 친구관계 신가회 06-17 3103
61 가정에서의 규칙 신가회 06-17 1458
60 숨겨진 슬픔을 치유해야 성숙해집니다 신가회 06-17 1419
59 눈물을 비우면, 빛나는 모습으로 변화됩니다! 신가회 06-17 1438
58 꽃으로도 때리지 말라 신가회 06-17 1470
57 [인애 한방칼럼] 산후 비만의 예방과 치료 신가회 06-17 1477
56 [송태흔 칼럼] 절망 딛고 팔려가는 아이들을 … 신가회 06-17 1466
55 [강선영 칼럼] 양육태도의 변화가 필요합니다 신가회 06-17 1531
54 [강선영 칼럼] 사랑을 부르는 마음치료 신가회 06-17 1387
53 [송태흔 칼럼] 크리스천 공직자들에게 신가회 06-17 1439
52 [교회갱신칼럼]지체들의 기도를 이끌어 내는 … 신가회 06-17 1428
51 [최요한 칼럼] 진정한 효 신가회 06-17 1625
50 [안희환 칼럼] 함부로 단정 짓지 말자 신가회 06-17 1434
 1  2  3  4  5